• 교회안내
  • 예배와설교
  • 친교와나눔
  • 교육과양육
  • 선교와봉사
  • 찬양대
  • 친교와 나눔
  • 교회소식
  • 사역일정
  • 새가족소개
  • 자유게시판
  • 초월앨범
  • 자유앨범
  • 꽃꽂이사진
  • 신도회
  • 이달의책
 
   
 
 
HOME > 친교와 나눔 > 자유게시판

무분별한 임플란트는 이제 그만! 내 치아

글쓴이
김희수[ksu5858]
등록일
2014.08.06
조회
1319

무분별한 임플란트는 이제 그만! 내 치아 살리는 자연치아클리닉이 화제!

2013-02-18 13:58

 

1 / 1
이롬치과 안홍헌 원장
광주에서 식당을 운영하고 있는 박OO(47세.여성)씨는 치아손상 문제로 최근 치과 3-4곳에서 상담을 받은 결과 하나같이 임플란트 시술을 받으라는 이야기를 들었다. 임플란트 시술을 받자면 받지 못할 것도 없는 상황이었지만 임플란트 부작용에 고생하는 지인들을 볼 때마다 좀처럼 결심을 내릴 수가 없었다.

 

 

그러던 중 우연한 기회에 한 치과병원을 찾은 박씨는 비로소 듣고 싶은 말을 들을 수 있었다. 일단 자연치아를 최대한 살려보고 그 다음에 최후의 대안으로 임플란트를 고려해 보자말이었다.


실제로 최근 치아 문제로 치과를 찾는 환자들 가운데 상당수가 치과에서 권하는 임플란트 때문에 자연치아를 살려보겠다는 생각을 할 겨를도 없이 임플란트 시술을 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이 같은 추세가 이어지다 보니 최근에는 손상된 자연치아를 치료해 사용하기 보다는 임플란트 시술을 받는 것을 더 선호하는 경향도 나타나고 있다.

 

그러나 치과 전문의들은 치아에 손상을 입었다고 해서 너무 빨리 자신의 자연치아를 포기하고 임플란트에 의존하거나 결정하는 것에는 문제가 있다고 지적한다. 시대가 발전하여 아무리 임플란트가 좋다고 하여도 100% 자연치아의 기능을 살리기는 어렵기 때문이다.

 

이롬치과 안홍헌 원장은 “잇몸질환으로 인해 치아가 흔들리는 경우. 잇몸 회복치료를 통해 치아를 살릴 수 있기 때문에, 성급한 발치 전에 잇몸회복 가능성부터 따져봐야 한다”며 “잇몸질환은 성인 치아 상실의 주요 원인으로 잇몸 치료 없이 계속 방치하면 치주조직을 광범위하게 손상시켜 한번에 여러 개의 치아를 잃게 한다” 라고 설명했다.

 

안 원장은 이어 “콜드레이저는 치아를 뽑지 않고 신경치료와 잇몸치료로 치조골을 재생시킴으로써 자연치아를 최대한 보존하는 치료법으로 임플란트에 앞서 자연치아를 살리는 치료법이다.”라고 말했다. 이 밖에도 잇몸에 생긴 염증과 치석 제거엔 엔디야그 레이저를 이용한 잇몸 치료가 효과적이라고 조언했다.

 

주변 조직에 불필요한 열을 가하지 않고 높은 피크 파워로 세균만을 효과적으로 제거하므로 건강한 조직을 보호하고 시술 속도 또한 빠르다. 절개 없이 간단한 마취로 통증과 출혈 없이 치료할 수 있어 신경이 예민한 환자나 당뇨 환자, 치과 공포가 심한 환자에게도 적합하다는 설명이다.

 

지난 20여 년 동안 잇몸병으로 고통 받는 많은 환자들을 치료하면서 ‘잇몸박사’라는 별명까지 얻은 안홍헌 원장은 KBS, SBS, YTN 등 국내 약 60여개의 언론을 통해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으며, ‘사람을 이롭게, 치아를 이롭게’라는 진료철학을 환자들에게 몸소 실천, 두터운 신뢰를 쌓고 있다.

번호
제목
설교자
본문말씀
날 짜
글쓴이
등록일
조회
초월교회 모바일웹 바로가기 버튼 생성방법 1 홈지기 2014.06.21 4630
초월교회 홈페이지를 시작합니다. 1 관리자 2008.03.13 4745

130

무분별한 임플란트는 이제 그만! 내 치아 1 김희수 2014.08.06 1320

129

노화의 3대 원인에서 다시 젊어지는 길을 찾다 1 김희수 2014.08.06 1586

128

구강에 생기는 질병 1 김희수 2013.07.26 1660

127

하늘나라공사 1 김희수 2013.01.17 1140

126

평화상 수상 첨부이미지 1 김희수 2013.01.14 789

125

예수님을 만난사람들 1 김희수 2012.10.30 703

124

삶의 우선순위 1 김희수 2012.08.10 1151

123

불교신자’ 노태우 전 대통령, 기독교인 됐다… 1 김희수 2012.07.16 900

122

2012 라이즈업 코리아 902 스탭과 콰이어로 동참하기! 1 김희수 2012.07.16 909

121

당신이 그리스인 임을 알도록 살아야한다 1 김희수 2012.05.29 907

120

탕자의 눈물 1 김희수 2012.04.02 1340

119

사순절 /십자가는 사랑입니다 1 김희수 2012.03.02 724

118

그 길고긴 방황의 늪을 지나(연세중앙교회 윤연정 자매 Live) 1 김희수 2012.01.31 1221

117

작자미상의 어떤 기도문 1 Paul 2011.11.14 928

116

[찬송가] O Thou In Whose Presence(나의기쁨 나의 소망되시며) 1 Paul 2011.11.07 1470